인사말 > 대구광역시지체장애인협회

본문 바로가기
인사말
> 협회소개 > CEO > 인사말
인사말

“행복한 동행으로 나아가는 사람들”


대구광역시지체장애인협회장 김창환입니다.

장애인이 자유롭고 불편함을 느끼지 않는 세상으로 나아가는 길에는 사회적 차별이라는 보이지 않는 장애물이 있습니다. 그러나 장애인은 능력이 부족한 사람이 아니라 ‘다른 재능을 가진 소중한 사람’이기에 자신의 강점으로 어려움을 이겨내는 여러분을 보면서 개인은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존재임을 다시금 깨달을 수 있었습니다.

우리 협회에서는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여러분과 함께 장애가 차별이 아닌 차이와 다양성으로 여겨지는 세상을 만들겠다는 비전을 가지고 지역사회 현장에서 장애인이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존중받는 사회로 나아가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습니다.

그로 인해 우리 협회는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사회참여를 확대하며, 재활 및 자립을 도모함으로써 장애인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시민단체로 끊임없이 성장해왔습니다. 이는 제 삶의 자긍심이자 여러분이 일군 땀의 결과라고 생각됩니다.

앞으로도 대구광역시지체장애인협회는 장애인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안정적인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권리를 확보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앞장서며,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존중을 바탕으로 장애인의 평등하고 완전한 참여를 위하여 행복한 동행을 실천하겠습니다.

부디 사회가 가진 공동체의 따뜻함이 불러오는 놀라운 변화를 열어가는 대구광역시지체장애인협회가 될 수 있도록 지켜봐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